게임업계에서 태어난 가상인간, 다양한 분야 ‘종횡무진’